회사개요

조세 문화를 선도하는 정론지

정부의 조세정책 및 국세행정에 대한 건설적인 비판과 개선책을 제시하여 우리나라 조세제도 발전 및 건전한 납세풍토 조성에 기여한 국세신문사는 사회적 요구와 뉴밀레니엄 시대의 흐름에 발맞춰 새로운 매체와 참신한 내용으로 우리시대의 온라인 독자를 향한 정보메세지를 가지고 정론을 담은 공간을 준비했습니다.

회사명 (주)국세신문사
발행인 이 한 구
설립일자 1988년 10월 20일
사업영역 신문, 광고, 정기간행물
소재지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2층
대표전화 (02) 323 - 4145~9
팩 스 (02) 323 - 7451, 323 - 9417
크로바서비스 080 - 023 - 00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