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2 12:57 (수)
11월 외국인 국내주식 2조5천억 순매수, 시가총액 28% 보유
11월 외국인 국내주식 2조5천억 순매수, 시가총액 28% 보유
  • 이예름 기자
  • 승인 2021.12.13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권 2조7900억 순투자…총 5조3300억 증권 투자
-주식 1개월 만 순투자 전환…채권은 올해 순투자 지속
-영국·미국 주식 순매수, 아랍에미리트·사우디는 순매도
자료출처: 금융감독원

 

2021년 11월 중 외국인이 국내 주식 2조5380억원을 순매수 하고 채권은 2조7930억을 순투자 해 총 5조3310억원을 순투자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상장증권 942조4000억에 달하는 규모이며 상장주식의 경우 시가총액의 28.3%에 해당하는 734조1000억원과 208조3000억 규모의 상장채권을 외국인이 보유하고 있었다.

금융감독원은 13일 이 같은 내용의 2021년 11월 외국인 증권투자 동향을 발표했다.

채권의 경우 올해 11월 까지 외국인은 순투자를 유지하고 있으며 주식은 10월에 3조3300억원 가량 순매도 했던 것과 비교해 11월에는 순매수로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은 코스피에서 1조6580억원을 순매수하고 코스닥에서는 8800억원을 순매수하며 총 상장주식 2조5380억원을 순매수했다.

영국이 1조8000억원과 미국이 1조원 등을 순매수 하며 미주와 유럽에서는 순매수 행진을 이어갔고 반면 아랍에미리트와 사우디가 각 9000·2000억원을 순매도하며 중동과 아시아 지역에서는 순매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에서는 상장주식 중 외국인 전체의 40%에 해당하는 293조3000억원을 보유하고 있었으며 유럽(227조6000억·31%)·아시아(104조8000억·14.3%)·중동 (24조6000억·3.4%) 순으로 주식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출처: 금융감독원

 

채권의 경우 외국인은 11월 중 상장채권 5조3420억원을 순매수했고 그 중 2조5490억원을 만기 상환해 총 2조7930억원을 순투자 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말 기준 외국인은 총 208조3000억원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올해 1월 이후 보유잔액이 역대 최고치를 갱신했다. 유럽과 아시아에서는 각 2조3000억·5000억원을 순투자 하고 중동과 미주에서는 순회수 했으며 아시아에서만 96조7000억원을 보유하며 외국인 전체의 46.4%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출처: 금융감독원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