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30 22:24 (목)
김진균 Sh수협은행장 ‘행복경영’ 실천…직원들과 소통 나서
김진균 Sh수협은행장 ‘행복경영’ 실천…직원들과 소통 나서
  • 이예름 기자
  • 승인 2022.05.24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h수협은행
사진=Sh수협은행

김진균 Sh수협은행장이 직원들과 격의없는 소통을 나누며 ‘김진균표 행복경영’ 실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4일 Sh수협은행은 김진균 은행장이 지난 13일부터 일주일간, 본부부서를 비롯한 수도권 영업점 업무책임자 전원을 차례로 만나 수협은행의 현황과 목표, 미래비전, 경영철학 등을 공유하는 ‘책임자 초청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김 행장은 “31년간의 직장생활을 통틀어 가장 행복하다고 느끼는 순간은 직원들의 밝고 활기찬 웃음을 볼 때”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직원이 행복하고, 고객이 행복한 은행을 만드는 것이 은행장의 사명”이라며 “아침에 출근하는 것이 기대되고, 주어진 일에서 성취감을 느끼며, 성과에 대한 공정한 평가와 보상을 받을 수 있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정착시켜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행장은 또, 최근 전행 차원으로 확대 중인 조직효율화와 인적 경쟁력 강화의 의미와 필요성, 대고객 친밀도‧신뢰도 향상 노력의 중요성 등을 설명하며 “좋은 은행은 누가 만들어 주는 것이 아니라, 우리 스스로 만드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행장은 평소에도 시간이 날 때마다 전국의 영업 현장을 찾아다니며 직원들을 격려하는 한편, 업무책임자들과 소통하고 직원들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해 이를 경영에 반영해 왔다.

수협은행 관계자는 “김진균 은행장의 소통철학은 권위를 낮추고 직원들의 눈높이에서 같은 방향을 바라보는 것”이라며 “포스트 코로나 상황을 맞아 은행장과 직원들과 자유롭고 진솔한 대화를 나눌수 있는 다양한 자리를 마련해 격식없는 소통행보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