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4 17:09 (월)
하이트진로, 지난해 소주 수출액 1억 2000만 달러...역대 최대
하이트진로, 지난해 소주 수출액 1억 2000만 달러...역대 최대
  • 이예름 기자
  • 승인 2023.03.27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매년 소주 수출액 증가...지난해 전년 대비 16.4%·최근 5년간 평균 17.1% 증가
- 미주 지역 82.4%·유럽아프리카 39.4%↑...서구권 호실적 기록
- “세계 No.1 증류주로 동남아시아·중화권 및 서구권 중심으로 판매 확대할 것”
<사진=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가 지난 2022년 소주 수출액 약 1억 2000만 달러를 기록해 역대 최대치를 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매년 소주 수출액이 늘어나고 있다며 2022년의 경우 전년 대비 16.4%·최근 5년간 평균 17.1% 증가했다고 전했다.

특히 지난해 ▲미주 지역 82.4% ▲유럽아프리카 지역 39.4%의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서구권에서 소주 수출 실적이 돋보였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와 같은 성장은 전략 국가에 대한 현지 시장조사를 기반으로 시장 변화에 민첩하게 적극 대응했기 때문이며, 경쟁이 치열한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경쟁제품에 대한 분석과 저도주·과일소주 인기 등 트렌드 파악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하이트진로는 ▲미국 코스트코(Costco)·타깃(Target) ▲독일 에데카(Edeka)·메트로(Metro) 등 주요 대형 매장에 참이슬과 과일소주(자몽·청포도·자두·딸기·복숭아에이슬)를 입점하고 국가별 맞춤형 판촉물·시음대 설치 등 유통채널을 확대해 소주 현지화를 위해 노력했다.

아울러 미국 메이저리그 구단·영국 뮤직페스티벌·독일 클럽 행사·이탈리아 영화제 후원 등 현지인을 대상으로 한 브랜드 경험 활동을 펼치는 등 현지인 공략을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쳐 좋은 반응을 얻었다. 또 지난 2021년 글로벌 유튜브 통합 후 다양한 동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진로 브랜드를 알리며 적극 소통해 최근 구독자 10만 명에 돌파했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총괄전무는 “올해도 국가별 차별화 전략으로 K-소주의 세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글로벌을 지향하는 세계 No.1 증류주로서 단기적으로 동남아시아와 중화권 국가, 중장기적으로는 빠르게 성장 중인 서구권 국가들을 중심으로 판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이트진로의 소주 브랜드 ‘진로(JINRO)는 ‘드링크인터내셔널’지에서 21년 연속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증류주’로 선정됐고, 지난 2021년 12월 한국무역협회 주관 ‘제 58회 무역의 날 포상’에서 1억 달러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 2층(서교동,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