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0 12:36 (토)
한국소비자연맹, "매운맛 소스, 제품 간 캡사이신류 함량 차이 커"
한국소비자연맹, "매운맛 소스, 제품 간 캡사이신류 함량 차이 커"
  • 이춘규 기자
  • 승인 2024.04.18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캡사이신류 함량, 제품에 따라 최대 274배 차이
"매운맛 정도 표시 필요"

한국소비자연맹(회장 강정화)은 시중 판매되는 매운맛 소스(국내 11개 제품, 수입 9개 제품) 총 20개 제품의 품질(매운맛 정도, 영양성분), 안전성(대장균군, 타르색소, 보존료 등)에 대한 시험·평가를 실시했다.

시험결과, 조사대상 전 제품 안전성 관련 기준에 적합했으나, 나트륨과 당류 함량, 매운맛 정도(캡사이신, 디하이드로캡사이신 함량)는 제품별로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나 구매·섭취 시 주의가 필요했다.

우선 캡사이신류 함량, 제품 간 최대 274배 차이 있어 소비자가 확인할 수 있도록 표시 필요하다고 했다.

매운맛 정도 비교를 위해 캡사이신류(캡사이신, 디하이드로캡사이신) 함량을 시험한 결과, 적게는 3.2mg/kg(제이-렉 스리라차 소스·㈜천하코퍼레이션)에서 많게는 877.2mg/kg(틈새소스·㈜팔도)로 매운맛이 최대 약 274배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캡사이신류는 고추에서 추출되는 무색의 휘발성 화합물로, 매운맛을 내는 성분이다.

매운맛은 개인의 기호에 따라 느껴지는 정도가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매운맛이 강한 경우, 설사, 속쓰림 등의 부작용이 나타나거나 식품 본연의 맛을 가릴 수 있으므로 그 정도를 소비자가 확인할 수 있는 표시가 필요하다.

조사대상 제품 중 1개 제품(틈새소스·㈜팔도-스코빌지수 6500)만 매운맛 정도를 스코빌 지수로 수치화, 표시하고 있었다.

나트륨, 당류 함량, 제품 간 차이 커 섭취 시 주의가 필요하다고 했다.

100g당 나트륨 함량은 최저 756.98mg(벨라 핫 양념치킨 소스·벨라푸드)에서 최고 2909.09mg(진돗개핫소스/㈜네키드크루)으로 최대 51배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보건기구(WHO)의 나트륨 일일 권장 섭취량은 2000mg이다.

소스류 제품의 경우 1회 섭취량이 많지 않지만, 100g당 나트륨 함량이 2000mg이 넘는 제품의 경우에는 한 번에 많은 양을 섭취하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하다고 했다.

당류 함량은 저당을 광고하는 4개 제품과 당류가 불검출된 1개 제품을 제외한 15개 제품의 100g당 당류 함량은 최저 0.1g(타바스코페퍼소스·㈜오뚜기)에서 최고 35.3g(데일리 핫칠리소스·㈜이마트)으로 제품 간 차이가 최대 353배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세계보건기구(WHO)의 당류 일일 권장 섭취량은 50g이다.

저당 제품임을 광고하는 4개 제품의 당류 함량은 최저 0.8g/100g(벨라 핫 양념치킨 소스/벨라푸드)에서 최고 2.4g(비비드키친 저당 마라소스/㈜동원홈푸드)으로 비교적 낮은 값을 보였고, 1개 제품(리고 루이지애나 엑스트라 핫소스/㈜훼밀리인터내셔날)은 당류가 없었다.

저당 제품임을 광고하는 4개 제품은 모두 감미료가 포함되어 있었으며, 그 중 2가지 이상의 감미료가 사용되는 제품은 2개 제품이었다.

안전성은, 모든 제품이 관련 기준에 적합 또는 불검출로 확인됐다.

즉 대장균군, 타르색소의 경우 전 제품 모두 대장균군과 타르색소가 불검출되어 기준에 적합했다.

보존료의 경우 소브산, 파라옥시안식향산이 사용된 제품이 있으나 모두 기준치 이내로 적합했다.

pH의 경우 관련 규격기준은 없으나 pH 농도가 자극적인 수준인지 확인하기 위하여 시험한 결과, 전체적으로 산성에서 약산성 수준으로 나타났다.

제품 간 가격 차이 크고, 구매 시 알레르기 주의문구 확인 필요하다고 했다.

가격은 단위당(100g 또는 100ml) 가격이 가장 낮은 제품은 677원/100g(데일리 핫칠리 소스·㈜이마트)이고 가장 높은 제품 5987원/100ml(타바스코페퍼소스·㈜오뚜기)으로 최대 8.8배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표시사항의 겨우 16개 제품에서 알레르기 관련 주의문구를 확인할 수 있었고, 주의문구가 없는 4개 제품은 알레르기 유발물질이 함유되어 있지 않았다.

한국소비자연맹은 제품마다 매운맛 정도 및 영양성분 함량(나트륨 함량 등)에 차이가 있어 이를 확인하고 제품을 선택하는 등 소비자들의 현명한 선택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한국소비자연맹은 향후에도 일상생활과 밀접한 제품에 대해 품질 및 안전성 관련 시험․평가를 실시해 소비자의 구매·선택에 도움이 되는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시험 종합결과표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 2층(서교동,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