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3 15:44 (목)
관세청, 제33차 한-일 관세청장회의 개최
관세청, 제33차 한-일 관세청장회의 개최
  • 이춘규 기자
  • 승인 2024.05.23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9월 제32차 회의 이후 8개월 만에 재개
양 관세당국 간 협력 현황 점검 등 향후 세관 협력 방향 논의

고광효 관세청장은 에지마 카즈히코(江島一彦) 일본 재무성 관세국장과 지난 22일 오후 도쿄에서 '제33차 한-일 관세청장회의'를 개최했다.

동 회의는 2016년 이후 7년 만에 재개됐던 '제32차 한-일 관세청장회의'(’23.9.)에서 논의한 사항이 선언적 수준에 그치지 않고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구체적·실질적인 세관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8개월 만에 마련됐다.

양 관세당국은 국경 간 물품 이동의 최일선인 세관 현장에서의 협력이 사회 안전과 경제 번영에 이바지한다는 인식을 공유하고, 실무교류 현황 점검 및 성과 보고를 한 후 향후 계획을 논의했다.

양 관세당국은 마약류 밀수 등 국경 간 범죄에 있어 정보 공유 및 세관 간 협력이 필수적이라는 데 의견을 같이하며, 국가 간 우범거래 차단을 위한 위험정보 교환 등을 논의했다.

특히 양 관세당국은 최근 급증하는 선박, 컨테이너 화물 등 해상경로를 통한 마약류 밀반입의 적발 및 대응 현황을 공유하고 단속 공조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양 관세당국은 급증하는 전자상거래 통관 처리 물량에 대응한 양국의 제도 및 경험을 공유하는 한편,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활용도를 제고하기 위한 원산지 사전심사, 검증 등 실무단계 협력 확대에 합의했다.

아울러 양 관세당국은 양국 세관 간 자매결연 지원 등 세관 현장 단계에서의 교류 협력 활성화 지원에도 뜻을 모았다.

한편 이번 방문에서 고 청장은 칸다 마사토(神田 眞人) 재무성 재무관을 예방해 국제 경제의 동향과 양 관세당국 간 교류 및 향후 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관세청은 앞으로도 아·태지역 주요 교역․경제 협력국인 미국, 일본, 호주 등과 실질적인 세관 협력을 강화하고, 영국 등과 관세청장 회의를 개최하는 등 적극적인 관세외교 활동을 전개함으로써 글로벌 중추국가로서의 역할을 수행해나갈 계획이다.

제33차 한일 관세청장 회의
제33차 한일 관세청장 회의
고광효 관세청장(가운데) 한일 관세청장  회의 주재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 2층(서교동,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