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4 14:33 (수)
효성중공업, 노르웨이 국영 송전청과 3300억원 규모 초고압변압기 공급계약
효성중공업, 노르웨이 국영 송전청과 3300억원 규모 초고압변압기 공급계약
  • 이예름 기자
  • 승인 2024.07.08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노르웨이 진입장벽 높아…신재생에너지 전력망 확충·노후 설비 교체
- 우태희 대표, “유럽 기반 전 세계 시장에서 영향력 더욱 높여갈 것”

효성중공업이 노르웨이에서 초고압변압기를 연이어 수주하며 유럽 전력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효성중공업은 노르웨이 국영 송전청 Statnett(스타트넷)에 총 3300억원 규모, 420kV 초고압변압기를 공급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효성중공업은 이번 계약 건 중 3040억원 규모의 물량은 지난 5일 계약했으며, 노르웨이 신재생에너지 전력망 확충 및 노후화된 설비 교체를 위한 것으로, 2029년까지 순차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라 전했다.

유럽 전력 시장은 전통적으로 기술력이 높은 글로벌 전력기기 경쟁사들이 집중돼 기술적 진입장벽이 매우 높은 시장으로 꼽힌다. 효성중공업은 설계부터 설치까지 모든 과정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며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효성중공업은 이번 수주 물량이 지난 2020년 처음 노르웨이 시장에 진입한 이래 최대 규모로, 지난해에도 1300억원 규모 420kV 초고압변압기 프로젝트를 수주했고 현재 노르웨이 초고압변압기 시장에서 80%의 시장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우태희 효성중공업 대표이사는 “유럽 시장에서 효성중공업의 기술력과 품질을 인정받은 만큼 유럽을 기반으로 전세계 시장에서 영향력을 더욱 높여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효성중공업은 2010년 국내 기업 최초로 영국전력청(National Grid)의 초고압변압기 주 공급자로 선정되며 유럽시장의 포문을 연 이래 스웨덴, 아이슬란드, 핀란드, 프랑스 등에서 초고압전력기기 수주 계약을 체결하며 유럽 전역으로 보폭을 넓히고 있다.

효성중공업 미국 테네시 멤피스 초고압 변압기 공장 전경 <사진=효성중공업>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 2층(서교동,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