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4 14:33 (수)
2024 전기대비 2분기 시가총액 가장 많이 증가·감소한 기업은?
2024 전기대비 2분기 시가총액 가장 많이 증가·감소한 기업은?
  • 이예름 기자
  • 승인 2024.07.11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XO연구소, 2700개사 2024년 3월말 대비 6월말 주식 시가총액 변동 조사
-SK하이닉스 2분기 시총 38조↑가장 많이 증가…LG에너지솔루션 16조↓시총 외형 감소 커
-실리콘투·삼양식품, 2분기 시총 증가율 200%…삼성생명·하나금융지주 시총 TOP 20 제외
-2분기 시총 10개사 중 6개사 하락…1조 클럽, 6월말 270곳 넘어

2700개가 넘는 국내 주식종목의 2024년 1분기 대비 2분기 시가총액을 분석한 결과 10개사 중 6개사 꼴로 시총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지난 6월 말 기준 시총 1조 클럽에 가입한 주식종목은 270개가 넘은 것으로 파악됐다. 또 1분기 대비 2분기 기준 시총이 가장 크게 증가한 기업은 SK하이닉스였고, 가장 많이 감소한 기업은 LG에너지솔루션이었다.

기업분석전문 한국CXO연구소는 11일 이 같은 내용의 ‘2024년 3월 말 대비 6월 말 기준 2분기 국내 주식시장 시가총액 변동 현황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대상 주식종목은 우선주를 제외한 2702개사로, 올해 3월 말(29일)과 6월 말(28일) 종가 기준 시총과 순위 등을 비교해 조사했다고 밝혔다.

한국CXO연구소에 따르면 국내 상장된 2700여 주식종목 중 올 3월 말 대비 6월 말 기준 시총이 감소한 기업은 61%(1647개사)나 차지했으며, 시총이 증가한 기업은 34.7%(938개사)에 그쳤다. 117개사(4.3%)는 신규 상장되거나 시총에 변동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총 1조 클럽 가입 기업 중 실리콘투와 삼양식품은 올 2분기 시총 증가율이 200%를 상회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 올 상반기(1월 초 대비 6월 말) 기준 SK하이닉스가 68조 원 이상 시총이 가장 크게 증가한 가운데 알테오젠과 한미반도체 등도 시총 외형이 10조 원 이상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6월 말 기준 2700여 개 사의 시총 규모는 2621조 원 수준으로 지난 3월 말 파악된 2599조 원과 비교하면 최근 3개월 새 시총 덩치는 22조 원 증가했다. 하지만 2분기 시총 상승률은 0.8%로 1%에도 미치지 못했다.

국내 주요 시기별 시가총액 변동 현황 <자료=한국CXO연구소>

 

올해 초 시총 2503조 원과 비교해 3월 말 기준 1분기 시총이 3.8%(96조 원) 상승한 것과 견줘보면 2분기 시총 상승 속도는 다소 둔화된 것으로 보이며, SK하이닉스나 현대차 등 대장주 등의 시총 증가에 힘입어 전체 시총 외형은 소폭 증가세로 돌아섰다고 CXO연구소 측은 밝혔다.

CXO연구소는 올 2분기 시총이 감소한 곳이 많아졌지만, 시총 1조 클럽에 가입한 곳은 되레 늘었다며, 지난 3월 말 263개사에서 6월 말에는 273개사로 3개월 새 시총 1조 클럽에 가입한 기업은 10개가 증가했다고 밝혔다.

또 올 2분기 시총 외형이 1조 원 넘게 증가한 종목은 35개로, 이 중 SK하이닉스는 지난 3월 말 133조 2244억 원이던 시총이 6월 말에는 172조 1725억 원으로 최근 3개월 새 38조 9481억 원 이상 가장 많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차도 같은 기간 49조 2868억 원에서 61조 7777억 원으로 12조 4909억 원 넘게 늘었으며, SK하이닉스와 현대차의 올 2분기 시총 상승률은 각각 29.2%, 25.3%로 20%대 증가율을 보였다.

이외에도 ▲기아(7조 3964억 원↑) ▲HD현대일렉트릭(4조 7077억 원↑) ▲알테오젠(4조 4436억 원↑) ▲삼성화재(3조 9321억 원↑) ▲한미반도체(3조 6977억 원↑) ▲LS일렉트릭(3조 6810억 원↑) ▲KB금융(3조 6315억 원↑) ▲삼양식품(3조 4538억 원↑) 종목 순으로 최근 3개월 새 시총 증가액이 3조 원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 3월 말 92조 4300억 원에서 6월 말에는 76조 4010억 원으로 최근 3개월 새 16조 290억 원 이상 시총 외형이 가장 많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총이 1조 원 넘게 내려앉은 곳은 32개사로 ▲에코프로비엠(8조 8999억 원↓) ▲삼성SDI(8조 454억 원↓) ▲삼성바이오로직스(7조 4020억 원↓) ▲LG화학(6조 6003억 원↓) ▲HLB(6조 1069억 원↓) ▲카카오(5조 8807억 원↓) ▲삼성전자(5조 3728억 원↓) 종목의 시총은 올 2분기에 5조 원 넘게 하락했다고 CXO연구소 측은 전했다.

2024년 3월말 대비 6월말 기준 시가총액 증가액 상위 TOP 10 <자료=한국CXO연구소>

 

올 2분기 시총 TOP 100, 6개사 신규 진입…삼양식품, 180위→75위

최근 3개월 새 시총 TOP 100 순위도 요동쳤는데 6개 주식 종목이 지난 3월 말과 달리 6월 말에 상위 100곳 명단에 신규 포함됐다. 삼양식품은 지난 3월 말에는 시총 순위 180위였는데, 6월 말에는 75위로 3개월 새 100계단 이상 전진하며 시총 TOP 100에 입성했다.

같은 기간 LS일렉트릭도 115위에서 58위로 시총순위가 올랐으며, 한국가스공사는 130위에서 80위로, LS는 104위에서 85위로, 한국금융지주는 102위에서 99위로 올라서며 올 2분기 시총 100위에 입성했다. 또 지난 5월 신규상장한 HD현대마린솔루션은 6월 말 기준 시총 67위로 신규 시총 100위에 이름을 올렸다.

올 2분기 시총 상위 TOP 20 판세도 요동쳤다. 상위 20곳 중 3월 말 대비 6월 말에 시총 순위 변동이 없는 곳은 ▲삼성전자(1위) ▲SK하이닉스(2위) ▲LG에너지솔루션(3위) ▲기아(6위) ▲셀트리온(7위) 5개사 뿐이었다.

6월 말 기준 시총 상위 TOP 10 중에서는 ‘KB금융’이 지난 3월 말 13위에서 6월 말에 8위로 5계단 전진하며 시총 상위 TOP 10에 포함됐으며, 네이버도 11위에서 10위로 시총 TOP 10에 이름을 올렸다.

반면 삼성SDI는 3월 말 시총 9위에서 6월 말에는 14위로 후퇴했고, LG화학도 10위에서 13위로 시총 TOP 10 명단에서 제외됐다.

3월 말 대비 6월 말에 시총 TOP 20에 새로 이름을 올린 종목은 ▲삼성화재(3월 말 24위→6월 말 17위) ▲LG전자(23위→18위) 두 곳이었다. 이와 반대로 ▲삼성생명(19위→22위) ▲하나금융지주(20위→21위) 는 올 1분기와 달리 2분기 시총 20위권 밖으로 밀려난 것으로 확인됐다.

2024년 6월 말 기준 시가총액 TOP 20 <자료=한국CXO연구소>

 

최근 6월 말 기준 시총 1조 클럽에 가입한 곳 273개 주식종목 중, 3월 말 대비 시총 증가율이 가장 크게 오른 기업은 유통 관련 코스닥 업체인 ‘실리콘투’로, 이 종목의 3월 말 대비 6월 말 시총 상승률은 302.2%였다. 실리콘투의 경우 3월 말 기준 시총은 7113억 원 수준이었는데 6월 말에는 2조 8610억 원으로 3개월 새 시총이 2조 1496억 원 넘게 증가했다.

실리콘투의 시총 덩치가 크게 커짐에 따라 이 회사 최대주주인 김성운 대표이사의 주식가치 또한 3월 말 2229억 원에서 6월 말에는 8894억 원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삼양식품도 1조 5856억 원에서 5조 395억 원으로 올 2분기 시총 증가율은 217.8%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외에도 올 2분기 시총 증가율이 100%를 넘긴 종목은 ▲중앙첨단소재(163.1%↑) ▲대한전선(138.3%↑) ▲와이씨(137.2%↑) ▲LS일렉트릭(125.5%↑) ▲제이앤티씨(112.3%↑) ▲제룡전기(109.4%↑)였다.

2024년 6월 28일 시가총액 1조 클럽 중 1분기 대비 2분기 말 기준 시총 증가율 TOP 10 <자료=한국CXO연구소>

 

올해 1월 초부터 6월 말까지 최근 6개월 새 시총 증가액이 10조 원이상 넘긴 곳은 7개사로, 이중 시총 증가액만 놓고 보면 SK하이닉스가 68조 5050억 원(66.1%) 이상 가장 많이 증가했다. 다음으로 현대차가 19조 3657억 원(45.7%) 이상 시총 덩치가 커졌다. 이어 ▲기아(12조 4621억 원) ▲삼성전자(11조 3425억 원) 순으로 시총 외형이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시총 상승률로 보면 바이오 관련 업종에 있는 알테오젠이 212.2%로 가장 많이 상승했는데, 알테오젠의 올해 초 시총 규모는 4조 7748억 원, 6월 말에는 14조 9081억 원으로 최근 6개월 새 10조 1332억 원 이상 시총이 증가했다.

이에 알테오젠의 최대주주인 박순재 대표이사의 주식평가액도 올해 초 9338억 원에서 지난 6월 말에는 2조 8627억 원으로 3조 원을 바라보는 수준까지 높아졌다. 같은 기간 한미반도체 시총 역시 5조 9182억 원에서 16조 7120억 원으로 올 상반기에만 10조 7937억 원 이상 증가했다. 시총 증가율만 해도 182.4% 수준을 보였다.

2024년 상반기 기준 시총 10조 이상 증가 주식종목 중 시총 증가율 현황 <자료=한국CXO연구소>

 

한편 이번 조사와 관련해 오일선 한국CXO연구소 소장은 “올 2분기 국내 시총 외형은 1분기 때보다 소폭 증가했지만, SK하이닉스와 현대차 등 대장주의 선전에 기인한 것일 뿐 오히려 개별 종목으로 보면 상승보다 하락한 곳이 많아 주식 시장은 전체적으로 침체 국면에서 크게 벗어나지 못했다”며 “이런 상황에서도 금융·식품·자동차·전자전기 업종 등에서 시총이 증가한 종목이 많아 미소를 지었지만, 2차전지를 비롯해 석유화학·IT·유통 업종 중에서는 시총 하락으로 울상을 지은 곳이 많아 대조적이었다.”고 말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 2층(서교동,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