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8 17:30 (목)
'비흡연 폐암시대 오고 있나'…KBS '생로병사의 비밀'
'비흡연 폐암시대 오고 있나'…KBS '생로병사의 비밀'
  • 연합뉴스
  • 승인 2016.03.02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접흡연도 흡연이다.

길거리를 걸어 다니며 담배를 피우고, 비흡연자 앞에서 담배를 피우는 것은 더는 '매너'의 문제가 아니다.

KBS 1TV '생로병사의 비밀'은 2일 밤 10시 '비흡연 폐암 시대 오고 있나'를 방송한다.

프로그램은 17년째 한국인 암 사망률 1위를 달리는 폐암에 대해 알아본다.

흡연율이 감소하면서 남성 폐암 발병은 줄어들고 있지만 여성 폐암은 연간 1.6%씩 증가하고 있으며, 여성 폐암 환자 중 87.8%는 비흡연자로 밝혀졌다고 프로그램은 전한다.

전문가들은 간접흡연, 주방매연, 미세먼지, 라돈 등 무심코 방치된 생활 속 환경에서 그 원인을 찾는다.

프로그램은 을지대병원 김수영 교수 연구팀이 진행한 실험 결과, 흡연 직후와 15분 경과 후 일산화탄소 양은 15분이 지나도 수치상 큰 차이가 없으며, 그 양이 반감되는데 평균 4.5시간이 소요될 정도로 간접흡연의 폐해는 생각보다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한다.
 
폐암 말기 판정을 받았던 강옥선(62) 씨는 꾸준한 치료와 건강한 생활습관 덕에 완치 판정을 받았다. 지금도 삶기, 찌기 등의 방법으로 주방매연을 최소화하고 수시로 청소도 한다.

하지만 김씨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환기다. 프로그램은 올바른 환기법에 대해 알아본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 2층(서교동,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