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3-03 12:38 (일)
[국세신문 창간 35주년 축사] 김종호 인천본부세관장
[국세신문 창간 35주년 축사] 김종호 인천본부세관장
  • 이승겸 기자
  • 승인 2023.10.05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해 물품 원천 차단 행정에 건전한 비판·조언 부탁
김종호 인천본부세관장
김종호 인천본부세관장

국세신문사의 창간 35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국세신문은 조세정책 및 국세행정의 발전과 납세자의 권익보호를 위해 공정하고 신뢰있는 보도로 우리나라 대표 정통 조세정론지로서의 역할을 훌륭히 수행해 주셨습니다.

전 세계적 경제불황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정부의 조세 정책에 대한 건전한 비판과 합리적 대안 제시를 통해 경제 언론지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국민이 필요한 정보를 알기 쉽게, 신속히 보도 하기 위해 불철주야 노력해 주시는 임직원 여러분께 깊이 감사 드립니다.

우리 인천본부세관은 국민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수출지원 정책을 기획·추진하고 있으며, 국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하는 물품이 관세 국경에서 원천 차단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노력이 올바른 길로 향할 수 있도록 국세신문의 건전한 비판과 조언을 부탁드립니다.

뜻깊은 창간 35주년을 다시 한번 더 축하드리며 국민에게 신뢰받는 언론 '국세 신문'의 앞날을 인천본부세관 전직원과 함께 응원합니다.

인천본부세관장 김종호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