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30 16:22 (목)
비트코인 원화마켓서 사상 최고가 경신…8천300만원 돌파
비트코인 원화마켓서 사상 최고가 경신…8천300만원 돌파
  • 연합뉴스
  • 승인 2024.02.29 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에 더해 '반감기' 기대감도 작용
비트코인 사상 최고가 경신…한때 8천300만원대 돌파
비트코인 가격이 28일 원화 시장에서 8천300만원대까지 오르면서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서 이날 오후 5시 57분 기준 1비트코인 가격은 8천345만원으로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직전 최고가는 2021년 11월 9일 기록한 8천270만원이다.
빗썸에서도 이날 오후 6시 기준 8천285만원까지 오르며 사상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사진은 업비트의 시세 현황판에 표시된 비트코인의 원화 가격.

비트코인 가격이 28일 원화마켓에서 8천300만원대까지 오르면서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서 이날 오후 5시 57분 기준 1비트코인 가격은 8천345만원으로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직전 최고가는 2021년 11월 9일 기록한 8천270만원이다.

빗썸에서도 이날 오후 6시 기준 8천285만원까지 오르며 사상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비트코인 가격은 국내 원화거래소에서 올해 초 5천700만원대에 거래되다가, 두 달 새 40% 넘게 올랐다.

다만 글로벌 마켓에서 비트코인 가격은 아직 전고점보다 14%가량 낮은 수준이다.

가상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15분 기준 비트코인 가격은 5만9천223달러에 거래돼 2021년 11월 10일 기록한 전고점(6만8천789달러)의 약 86% 수준으로 나타났다.

비트코인 가격이 오른 것은 현물 ETF 승인을 계기로 대규모 자금이 유입됐기 때문이다.

현물 ETF의 경우 운용사가 비트코인을 직접 매수해 보유해야 하는데, 이 때문에 최근 블랙록·피델리티 등 현물 ETF 승인 이후 새로 진입한 펀드들의 보유 물량이 증가했다.

NH투자증권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10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비트코인 현물 ETF 상장을 승인한 뒤 이달 20일까지 10개 ETF에는 50억2천만여달러가 순유입됐다.

아울러 글로벌 긴축이 마무리되면서 대표적인 위험자산으로 분류되는 가상자산에 대한 투자 심리가 개선됐고, 비트코인 채굴량이 4년마다 절반씩 줄어드는 '반감기'에 대한 기대감도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이처럼 최근 비트코인이 크게 상승하면서 가상화폐 전체 시가총액은 27일(미 동부시간) 2조 달러(약 2천664조원)를 넘어섰다. 미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30분 가상화폐 전체 시가총액은 2조1천400억 달러(약 2천850조원)로 집계돼 2021년 12월 이후 처음으로 2조 달러를 돌파했다.

비트코인 사상 최고가 경신, 한때 8천300만원대 돌파
비트코인 가격이 28일 원화 시장에서 8천300만원대까지 오르면서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서 이날 오후 5시 57분 기준 1비트코인 가격은 8천345만원으로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직전 최고가는 2021년 11월 9일 기록한 8천270만원이다.
빗썸에서도 이날 오후 6시 기준 8천285만원까지 오르며 사상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사진은 업비트의 시세 현황판에 표시된 비트코인의 원화 가격.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